Aviation Military Train

 

 

 

미세먼지를 이제는 일상처럼 받아들여야 하는 때라고 생각한다.

 

진짜 미세먼지가 우리의 일상과 함께 하니 말이다.

 

중앙선을 이용하는 부전과 청량리를 오고가는 무궁화호 1622.

 

이 열차 역시 근성열차 중에 하나로 손꼽히는 열차.

 

또한, 신녕역의 몇 안되는 정차열차 중에 하나이기도 하다.

0

0

 

 

ORIX BUFFALOES MASCOT NEPPIE RIPSEA Logo Vector.ai

 

 

오릭스 버팔로즈의 마스코트인 네피와 리프시입니다.

 

이들 마스코트의 경우 은퇴하게 된 나름의 사연이 존재하게 되는데요.

 

바로 오릭스 버팔로즈의 전신인 한큐 브레이브스 시절 마스코트인 브레이비부터 네피까지 마스코트 슈트액터로 활약하던 시마노 오사무씨와 관련이 있습니다.

 

시마노 오사무씨의 경우 이른바 선수 출신 슈트액터로 유명했는데, 요미우리 자이언츠의 1순위 지명을 받으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지만, 정작 선수 시절에는 통산 1승 4패로 저조한 성적으로 은퇴하게 됩니다.

 

결국, 시마노 오사무씨가 1981년부터 한큐 브레이브스의 마스코트 브레이비 슈트액터로 활동을 시작하면서 많은 인기를 끌게 됩니다. 1988년 오릭스로 한큐 브레이브스가 넘어가면서 1988년부터 오릭스의 마스코트인 네피로 1998년까지 활동을 하였고요. 1998년 시즌을 끝으로 시마노 오사무씨는 브레이비와 네피의 슈트액터에서 은퇴하고, 오릭스 블루웨이브의 구단 직원으로서 2004년까지 근무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다가 2010년 네피 그 자체라 할 수 있는 시마노 오사무씨가 뇌출혈로 유명을 달리하시게 되면서 오릭스 버팔로즈 구단도 2010년을 끝으로 마스코트인 네피와 리프시를 은퇴시키게 됩니다.

 

그래서 이듬해인 2011년부터 버팔로 불과 버팔로 벨이 등장하게 된 것이지요.

 

다음에 네피와 리프시, 그리고 버팔로 벨과 버팔로 불을 한번 정리를 해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0

0

 

 

 

승차권 양식은 바뀌었지만, 입장권의 양식은 그대로였다.

 

지금처럼 입장권의 양식이라면 괜찮다고 생각한다.

 

서경주역도 추후 이설이 될 예정이라 추후에 그만한 가치를 가지게 될 거란 점에서 의미가 꽤 깊은 존재가 되지 않을까 싶다.

0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