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영혼

 

 

 

 

화본에서 신녕까지 가는 무궁화호 승차권은 개인적으로 소장하기 위해 발권한 승차권이다.

 

 

차후 포스팅에 올라오겠지만, 화본에서 탑리까지 가는 무궁화호 승차권도 화본역의 매표창구에서 같이 발권했다.

 

 

물론, 소장하기 위한 목적이다.

 

 

그동안 화본, 신녕, 탑리에서 각각 소장하기 위한 승차권을 발권한 이유는 간단하다. 중앙선의 복선전철화가 완료되는 시점에 모두 폐역이 되기 때문이다.

 

 

사진도 남고, 결과적으로 해당 역에서 발권한 승차권, 입장권도 기록으로 사진과 같이 남게 되는 것이다.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