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영혼

 

 

 

 

 

반곡 ↔ 동화에 이어 소장하기 위해 발권한 승차권이다.

 

 

반곡과 동화는 다녀왔지만, 아직 신림만 다녀오지 못했다.

 

 

신림도 반곡과 동화 못지않게 미적 가치가 넘쳐나는 역이라 가고 싶은 욕구가 솟구치는 역 중에 하나이다.

 

 

내년 봄 반곡역과 같이 묶어서 다녀올 예정이다. 봄에 벚꽃이 만발한 반곡역과 봄의 기운이 느껴지는 신림역이라 몹시 기대된다.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