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영혼

 

 

정동진역의 두번째 기념입장권이 되시겠다.

 

동계용 기념입장권이 신호기를 배경으로 동트는 태양을 도안으로 하고 있다면, 하계용 기념입장권은 시각적 청량감을 주는 정동진역 해변과 아기자기한 색상을 지닌 바다열차를 도안으로 하고 있다.

 

이처럼 눅눅하고 뿍뿍찌는 더운 여름날 동해바다와 바다열차를 보며 마음이 한결 시원해지는 것 같다.

0

0

티스토리 툴바